“아이즈원 공식 해체…” 사쿠라, 아쉬운 해체 심경 남기고 한국 떠났다

2021-04-29 10:46

29일 공식 해체된 아이즈원, 일본인 멤버 세 명 출국
사쿠라 “마음의 정리는 조금씩 된 것 같다”

걸그룹 '아이즈원' 멤버 미야와키 사쿠라가 라디오에서 해체 심경을 밝혔다. 아이즈원은 29일 공식적으로 해체됐다.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 / 이하 뉴스1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 / 이하 뉴스1

미야와키 사쿠라는 28일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방송을 통해 "프로듀스 48을 통해 결성된 아이즈원은 2018년 10월 29일에 데뷔해 2021년 4월 28일 24시에 활동을 종료했다"라고 직접 밝혔다. 이어 그는 "아마 위즈원(아이즈원 팬)들은 눈물을 흘리며 듣고 있을 것 같다. 이제 제가 라디오에서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라고 소개하는 것도 지난주가 마지막이었다. 급작스럽게 변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솔직히 마지막 콘서트 이후로 스케줄이 없어서 그때는 꽤 느긋한 시간을 보냈다. 만약 4월 28일에 마지막 콘서트가 있었으면 엄청나게 울었을 것 같다. 한 달 반이라는 시간이 있어서 추억을 돌이켜보기도 했다. 마음의 정리는 조금씩 된 것 같다"라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어 그는 "위즈원을 절대 잊을 수 없고 진심으로 감사했다. 아이즈원도 위즈원도 없어지는 건 아니니까 영원히 위즈원이었던 걸 잊지 말아줬으면 한다"라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후속 활동에 관해서는 말을 아꼈다. 

아이즈원 활동을 마무리 지은 일본인 멤버 사쿠라, 나코, 히토미는 29일 한국을 떠나 일본으로 돌아간다. 

home 김성민 기자 ksm3447@wikitre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