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2018로 검색된 결과입니다.
뉴스검색 10,128
키워드 검색 198

부산 센텀시티 소통의 장으로...

동서대학교 전경 / 사진제공=자료사진부산 센텀시티 일대가 장애인과 비장애인, 소외계층 모두가 차별없이 문화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소통의 장(場)으로 거듭난다.이번 ‘2018 장애인미디어 축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미디어의 사회적 격차를 해소하고, 장벽(Barrier)없는(Free) 문화 배리어프리존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된 축제로, 최신 기술과 장비를 이용한 다양한 방식을 도입해 누구나 문화콘텐츠를 느끼고 즐길 수 있도록 많은 기관과 기업이 힘을 모아 개최하였다.10월 18일(목)에는 부산디자인센터 6층 이벤트홀에서 ‘배리어프리존 선포식’이 진행됐다. 선포식에 참석한 산·학·관 기관들은 IT, 영화·영상, 예술 분야의 문화 클러스터로 자리잡고 있는 센텀 중앙로 일대(KNN, 동서대학교 센텀캠퍼스, 영화의전당, 부산영상위원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부산디자인센터,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를 배리어프리존으로 선포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소통과 공감의 장(場)이 되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장제국 동서대 총장은 환영사에서 “ 부산 장애인 미디어축제에서는 우리 모두가 차별없이 문화콘텐츠를 공유하고, 간접 체험을 통해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가 제공될 것이다.”라며 “장애우 인권에 대한 이해와 사회적 공감을 높여가기를 바라는 마음이다”고 밝혔다.축제 개막식 공연은 인기만화 '궁'을 원작으로 하는 동서대 LINC+사업단의 뮤지컬 '로맨틱 팰리스'가 올랐다. 배리어프리 버전으로 새롭게 제작된 '로맨틱 팰리스'는 화면해설과 한글자막해설이 제공됐다.축제 기간동안 센텀 배리어프리존 일대는 문화콘텐츠 영상과 체험거리로 가득 채워진다.영화의 전당과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에선 동서대 디자인학부가 제작한 단편영화 "파지"를 포함해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출품지원 단편영화, 대중적 인기도가 높은 최신의 국내·외 영화 등 총 18작품이 상영된다. 영화는 화면해설과 자막해설을 동시에 제공해 상영하며. 비장애인 관람자가 안대를 착용하고 모바일 전용앱을 통해 장애인의 입장에서 관람해 볼 수 있는 체험을 지원한다.19일 KNN씨어터에선 500만 관객이 관람한 코미디 연극 '라이어'가 기존의 연극 공연에 음성해설과 자막해설을 더하여 방문한 관객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그동안 동서대 LINC+사업단은 많은 기관들과 함께 배리어프리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국내·외 배리어프리 캠페인 확산에 발맞춰 동국대학교 LINC+사업단, 부산시청자미디어센터와 협업하여 학생이 참여할 수 있는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하고 운영했다.향후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은 영화·영상, 디지털콘텐츠, IT융합, 디자인의 4대 문화콘텐츠 분야를 바탕으로 배리어프리 리빙랩을 운영하여 ▲배리어프리존을 위한 디자인, IT융합 제품 및 서비스 구현 ▲장애인들을 위한 다양한 문화콘텐츠 향유 기회 제공 ▲배리어프리 관련 분야 인력 양성 등의 노력을 통해 영화의 도시 해운대를 배리어프리 관련 산업의 메카로 육성할 계획이다.

LG전자, 유럽 공조시장 두자릿수 성장에 가속도 낸다

LG전자유럽 공조 시장에서 두자리수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LG전자가 친환경·고효율 ‘총합 공조 솔루션’을 앞세워 유럽 공조 시장 공략에 가속도를 낸다.LG전자는 독일 뉘른베르크에서 16~18일까지 열리는 공조 전시회 ‘칠벤타 2018’에 참가했다고 17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친환경·고효율 냉난방 솔루션뿐 아니라 고객이 공조 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설계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솔루션도 함께 소개했다.또 공조 제품의 핵심부품인 고효율 컴프레서를 소개하는 전시관을 별도로 마련했다. LG전자가 유럽 공조 전시회에서 부품 경쟁력을 소개하는 부스를 따로 꾸민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시스템에어컨 ‘멀티브이(Multi V)’는 가정, 상가 등 중·소형 공간뿐 아니라 오피스나 호텔까지 다양한 공간에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멀티브이 엠(Multi V M)’은 실외기를 구성하는 압축기와 열교환기가 각각의 모듈로 설계된 유럽 특화형 제품이다. 설치공간을 확보하기 어려운 장소에 적합하다.LG전자는 최근 유럽에서 수요가 급증하는 친환경 보일러도 소개했다. ‘써마브이(Therma V)’는 외부 공기에서 얻는 열에너지를 난방에 사용하는 ‘공기열원식 히트펌프(AWHP; Air to Water Heat Pump)’를 사용한다. 화석연료를 태워 나오는 열로 난방하는 일반적인 방식에 비하면 환경 친화적이다. 이외에도 ▲인공지능 인체감지 기능을 탑재한 4way 실내기 ▲건물 전체 공조와 에너지 사용을 분석해 최적화된 냉·난방뿐 아니라 에너지 절감까지 가능한 제어 솔루션 ‘비컨(BECON: Building Energy Control)’ ▲공간에 최적화된 공조 시스템을 설계하는 LG만의 엔지니어링 솔루션 등을 선보였다. LG전자는 고효율 핵심부품도 대거 소개했다.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트윈 로타리 인버터 컴프레서’ 등은 LG만의 고효율 인버터 기술이 집약된 압축기다.또 ‘R32’, ‘R290’ 등 친환경 냉매를 활용하는 압축기는 유럽의 지구온난화지수(GWP) 규제에 대응하기 위한 솔루션으로 가정용부터 상업용까지 두루 적용된다.LG전자 관계자는 “LG 공조 솔루션은 세계 최고 수준의 부품 경쟁력과 제어 기술을 기반으로 친환경·고효율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유럽에서 성장세가 높다”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유럽 공조 시장에서 두 자릿수 성장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2018 전통시장 홍보모델 선발대회’, 10월 19일 최종 본선대회 개최

[사진_2018 전통시장 홍보모델 선발대회 포스터]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진흥공단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광고모델 에이전시협회와 ㈜레드시퀀스가 주관하는 ‘2018 전통시장 홍보모델 선발대회’의 본선이 다가오는 10월 19일(금) 오후 5시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개최한다.전통시장의 우수한 상품을 알리고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대회는 08월 21일부터 09월 18일까지 총 512여명이 지원 접수했으며, 9월 20일~21일 진행된 1차 서류심사를 통해 총 200명이 선발되었고, 10월 01~02일 진행된 2차 동영상 심사 및 면접 심사를 통해 본선 진출자 30명이 선발됐다. 전통시장 홍보모델 선발은 ▷만 4세 이상 ▷아동 ▷주니어 ▷20대 ▷젊은부모 ▷중년 ▷실버 총 여섯 부문에서 참가자를 모집했고, 본선 무대에 진출한 30명의 모델들은 각 연령대별 (아동, 주니어, 20대, 젊은부모, 중년, 실버)로 구분하여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인기상으로 가려질 계획으로 각종 경연을 통해 자신만의 끼와 열정을 선보이며 전통시장 홍보모델로서 자질을 평가받을 예정이다.2018 전통시장 홍보모델로 선발된 모델들은 대중문화예술산업발전법 제 26조에 따른 대중문화예술기획업으로 등록된 사단법인 한국광고모델에이전시협회와 MOU 체결 후 1년동안 전속계약을 체결하여 소정의 홍보모델 교육 절차를 거쳐 연간 3회 전통시장 전문 홍보모델로 재능기부를 하게 된다.또한, 전통시장 오프라인 행사 홍보 모델, 전통시장 서포터즈로 위촉하여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홍보모델 활동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