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슬라임로 검색된 결과입니다.
뉴스검색 29
키워드 검색 7

'남사친의 나쁜손 시리즈' 왜곡된 슬라임 영상 확산

이하 유튜브 캡처유튜브에 슬라임(액체 괴물) 만지는 영상을 배경에 두고 성행위나 추행 스토리를 보여주는 게시물이 올라와 확산되고 있다.18일 기준 유튜브에 '남사친들의 나쁜손 시리즈'를 검색하면 수백 개의 게시물이 뜬다. 6개월 전부터 기하급수적으로 늘기 시작한 콘텐츠로 게시자는 제각각이다.게시물 제목에는 '강도 높음', '수위 많이 높아요', '겁나 야함', '어린애들은 보지 마세요' 등 자극적인 문구가 포함됐다.한 유튜버는 자막을 통해 "한 명이 제 손 잡고 한 명은 제 ㅂㄹ끈을 풀었다. 전 울먹거리며 하지 마 그랬는데 남자애가 가슴을 막 만졌다. 사진도 찍었다"라며 성추행 경험으로 추정되는 이야기를 전했다.이 영상 조회수는 30만 회를 돌파했다. 영상 게시자는 "거짓말 1도 없고요. 님들이 거짓말인 건 어떻게 아시고 말하시는 건지 잘 모르겠네요. 거짓말인지 아닌지는 저만 아는 거겠죠 조회수 대박 감사드려요"라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이밖에도 '남사친들의 나쁜손 시리즈'라는 말이 들어간 영상에는 슬라임을 만지작거리는 모습과 함께 남학생이 여학생에게 성희롱 발언을 하거나 성추행하는 내용의 자막이 나온다.슬라임은 특히 아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콘텐츠다. 슬라임이라는 관심사를 이용해 미성년자에게 충격적일 수 있는 이야기들이 무분별하게 노출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귀르가즘' 유발하는 크런치 슬라임 영상 12개

스트레스 해소 효과가 있는 장난감 슬라임(액체 괴물)에는 여러 종류가 있다.그중 일반 슬라임에 작은 구슬이나 스티로폼 등 알갱이를 넣은 슬라임을 '크런치 슬라임'이라고 한다. 가수 아이유가 인스타그램에 진주알로 만든 크런치 슬라임 영상을 올리며 관심을 끌었다.최근 크런치 슬라임은 ASMR(심리적 안정을 유도하는 소리를 들을 때 발생하는 쾌락 반응) 효과가 있다며 각종 SNS상에서 인기다.'귀르가즘'을 유발하는 크런치 슬라임 영상 12개를 모아봤다.1. 장미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8월 11 오후 4:59 PDT 기본 클리어 슬라임에 장미 모양 알맹이를 넣어 만든 크런치 슬라임이다.2. 구미베어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1월 8 오후 3:13 PST 구미베어 모양을 한 플라스틱 알맹이를 넣었다.3. 글리터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1월 5 오전 11:08 PST 별, 동그라미, 하트 등 모양을 한 작은 글리터로 만든 크런치 슬라임이다.4. 러버덕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0월 28 오후 12:24 PDT 오리 캐릭터 '러버덕' 모양 알맹이를 넣었다.5. 눈알 크런치 Sold Out!(@slimejellies)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30 오후 5:58 PDT 다양한 크기를 한 눈알 모양 공예품을 넣어 만들었다. 슬라임을 움직일 때마다 눈동자 움직이는 소리가 난다.6. '서걱서걱' 칼로 잘라보기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20 오후 12:47 PDT 슬라임은 보통 손으로 만지지만 다양한 도구를 이용해 만지는 경우도 있다. 크런치 슬라임을 칼로 자르니 '서걱서걱' 소리가 난다.7. 포크로도 찍어보기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6월 11 오후 12:42 PDT 크런치 슬라임을 포크로 찔러 소리를 내는 영상이다.8. 눈꽃 결정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10 오후 2:21 PDT 눈꽃 결정 모양 알맹이를 넣어 만든 크런치 슬라임이다.9. 꾸덕꾸덕 라이스 크리스피 같은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1 오후 3:11 PDT 켈로그 과자 '라이스 크리스피' 질감과 비슷한 느낌을 주는 크런치 슬라임이다.10. 부서지는 스티로폼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7월 20 오후 2:32 PDT 커다란 스티로폼 알맹이를 넣었다. 손으로 주물럭거리니 알맹이가 잘게 부서진다.11. 빨대 크런치 jane (16)(@aeslime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5월 30 오전 10:11 PDT 일회용 빨대를 잘게 잘라 넣은 크런치 슬라임이다.12. 아이유가 좋아하는 진주알 크런치 Slime Funtastic(@slimefuntastic)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0월 12 오전 6:40 PDT 아이유가 인스타그램에 올려 유명해진 진주알 크런치 슬라임이다.

“파츠 구경하는 맛으로 본다” 슬라임 덕후들이 몰려간다는 '슬라임 카페' 영상 6선

'헤이지니 Hey Jini' 유튜브 영상 캡처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슬라임(Slime)'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계속되고 있다.최근에는 '슬라임 카페'까지 등장했다. 슬라임 카페에서는 원하는 재료로 본인만의 특별한 슬라임을 만들 수 있다. 기본 베이스 슬라임을 시작으로 스팽글, 비즈, 글리터, 파츠 등 슬라임에 넣을 재료들을 직접 고를 수 있다. 또 향과 컬러를 추가하기도 한다."두 녀석이 슬라임 카페에서 2시간 동안 15만 원 썼다", "초딩들의 성지, 오픈할 때 왔는데 대기 1시간" 등 예쁜 재료들이 많아 이것저것 추가하다가 상상 이상의 금액이 나왔다는 후기도 많다. SNS로 전해진 '슬라임 카페' 탐방 영상이다.1. 유튜브, 헤이지니 Hey Jini2.유튜브, 엘리가 간다 EllieAndTour3.유튜브,베리의 헬로토이 Berry's Hellotoy4. #sotd #slimeoftheday 크리에이터: 인스타보고 오신 부산점 첫고객님@222222_sujin @yeon_n7 나이:20 베이스:크런치베이스 작가의도:음..뭐라고하는게좋을까..작가의도? 내의도?(라고하시길래 일단받아적음) 예쁜걸로만담았습니다 백설공주에나오는 마녀의 독사과느낌..!(영상엔안나와찌만 마지막완성품색깔이 약간 그래욧ㅋㅋㅋㅋ사진을못찍었네요ㅠㅠ흑흑 ) . 너무귀여우셨던분들ㅋㅋㅋㅋ제가다기분이좋아졌어요와주셔서 너무감사해요.....만드시면서 자꾸 오 예쁘다! 오진짜예쁘다! 이런말씀 해주시는데 뭔가괜히 저한테예쁘다고한것마냥ㅋㅋㅋㅋㅋㅋㅋㅋ 뿌듯뿌듯 하더라구욬ㅋㄲㅋㅋㅋ . 디스펜서돌리는게 뽑기의추억뿜뿜..!!! . #부산#서면#서면롯데 # ##슬라임 #slime#satisfying #키덜트 #kidult #어른이 #촉감놀이 #asmr # #爱好 #感性 #일상 #슬코 #슬라임코리아 #korea #데이트코스 #청담 #이색카페 #슬라임카페 #모듈팟 #hongkong #slime_korea @slimekorea_official @slime_korea 국내 슬라임마켓의 시작!???? 슬코 ❤️(@slime_kore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7월 5 10:57오후 PDT 5. 유튜브, Canon Korea6.유튜브, 쩜쩜쩜

근로시간 단축, 아이와 함께하는 워라밸은 여기서!

칼퇴 후 가벼운 마음으로 육아출근! 육아 신(新)풍속도근로시간 단축, 아이와 함께하는 워라밸은 여기서!-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평일 저녁에도 여가 문화 즐기고자 하는 이들 증가- 아이와 함께 즐기며 워라벨 즐길 수 있는 스크린야구장, 슬라임 카페 등 인기# 7살 자녀를 둔 직장인 A씨(38세, 남)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후 새로운 고민이 생겼다. 정시 퇴근 후 무엇을 해야 아이와의 시간을 알차게 보낼 수 있을지에 대한 행복한 고민이 시작된 것. 잦은 야근으로 평일에는 집에서 놀아주는 날이 대부분이었는데, 아이와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이 늘어난 만큼 보다 다양하고 색다른 경험을 선물해주고자 틈 나는 대로 서칭을 한다.최근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라 저녁 있는 삶을 보장받은 직장인들의 퇴근 후 문화에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다. 가족들과 보낼 수 있는 시간이 늘어난 만큼, 주말에 즐길 수 있었던 여가 놀이문화를 평일에 여유 있게 즐길 수 있게 된 것. 특히 일과 삶의 균형을 중시하는 ‘워라밸(Work-life balance)’이 가능해지면서 보다 특별한 장소에서 육아 시간을 보내고자 하는 부모들이 늘고 있다. 이에 평일 저녁 시간을 활용해 주말에는 붐벼서 방문하기 어려웠던 공간이나 아이와 함께 클래스나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공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 시원하게 야구 즐기며, 가족의 단합까지 UP! 스크린야구 ‘스트라이크존’ 연이은 폭염에 지치는 여름, 아이들도 체력관리를 위한 운동은 필수다. 하지만 퇴근 후에도 불쾌지수가 높을 정도로 습해 야외 운동은 엄두가 나지 않는다면, 아이와 함께 시원하게 야구를 즐기며 가족의 단합까지 증진시킬 수 있는 스크린야구장이 제격이다.㈜뉴딘콘텐츠가 운영하는 스트라이크존은 남녀노소 누구나 실내에서 시원하게 야구를 즐길 수 있는 스크린야구 브랜드다. 쾌적한 공간에서 VR 기술을 접목한 시스템과 업계 최고 수준의 그래픽 및 사운드 효과로 마치 야구장에서 야구를 즐기는 듯 현장감 넘치는 스크린 야구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스트라이크존은 부상의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특수 제작한 연식구를 제공하며 실력에 따라 난이도 조절이 가능해 어린 아이들도 함께 즐기기에 부담이 없다. 이에 더해 골프존의 비전 센서를 기반으로 한 자동 타석 인식 기능을 적용, 지정된 타석에서 벗어나면 볼이 나오지 않도록 해 아이들도 안전하게 스크린야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가족이 여러명인 경우, 팀 대항으로 스크린 야구를 즐길 수 있어 가족간의 단합을 도모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업계 최초로 도입한 ‘야스모(야구 스윙 모션)’ 기능을 통해 타격모습을 모바일 앱에 저장하고 SNS에 공유할 수 있어 아이가 스스로 본인이 야구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음은 물론, 함께 야구 경기한 모습을 추억으로 오래도록 간직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한편, 스트라이크존은 가족 단위 고객들의 증가로 이들에게 이색적인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지난 22일 스트라이크존 이태원 구장에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패밀리 스크린야구 대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 아이부터 어른까지 알록달록 액체괴물로 힐링타임! 슬라임카페 ‘모듈팟’ 최근 초등학생 사이에서 슬라임, 일명 액체괴물이 유행이지만 형형색색의 끈적거리는 슬라임이 가구 등에 묻을 수 있어 집에서 만들기 쉽지 않다. 초등학생 아이가 있는 부모라면, 아이는 액체괴물을 만들고 부모들은 커피를 즐길 수 있는 ‘슬라임카페’를 추천한다.청담역 근처에 위치한 ‘모듈팟’은 국내 대표 슬라임 브랜드인 ‘슬코’가 입점한 DIY 슬라임 체험 카페로, 아이부터 어른까지 모두 슬라임을 즐길 수 있어 오픈 후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모듈팟에서는 베이스 슬라임부터 슬라임과 섞을 비즈, 스팽글, 글리터는 물론 향기와 컬러를 선택할 수 있어 고르는 재미까지 느낄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음료와 빵 등이 준비돼 있어 아이가 슬라임을 만드는 동안 부모들은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모듈코의 영업시간은 오전 9시부터 저녁 8시까지로, 퇴근 후 아이와 함께 방문하기에 제격이다. 슬라임 카페는 모듈코 외에도 말랑말랑 슬라임, 릴리데이지, 단잠 슬라임 등의 브랜드들이 성행중이다. ▲ 아이는 창의력 기르고 어른들은 동심 되찾는 브릭키즈카페 ‘브릭라이브’ 블록놀이는 세계적으로 사랑 받아온 놀이로, 전 연령층이 즐길 수 있다. 아이와 부모가 함께 블록놀이를 즐기는 경우라면 다양한 블록 제품은 물론, 블록을 활용한 클래스 프로그램까지 갖춘 공간을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브릭라이브’는 수천 개의 레고 블록을 가지고 놀 수 있는 공간으로, 스타필드 코엑스몰, 고양 코엑스몰 그리고 부산 아난티코브 내에 입점해 있다. ‘브릭라이브’는 아이부터 어른까지 레고 블록을 가지고 놀 수 있는 플레이존과 브릭을 이용해 창의력과 문제 해결력을 길러주는 에듀케이션존을 함께 운영한다. 특히 ‘브릭라이브’ 에듀케이션은 교육학 전공자, 아동발달 전문가, 아트디렉터, 브릭아티스트의 연구와 협업을 통해 개발된 교육 프로그램으로, 브릭, 요리, 아트 클래스로 구성돼 있어 아이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다. ‘브릭라이브’ 플레이존의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로, 공간 내 카페가 마련돼 있어 아이는 창의력을 기르고 부모는 동심으로 돌아가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스트라이크존 박성민 마케팅 팀장은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이후, 평일 저녁 시간을 활용해 가족단위 방문객들이 늘고 있다”며 “실제 야구를 좋아하는 부모들이 자사의 자체적으로 제작된 연식구나 따뜻한 분위기의 매장 분위기가 마음에 들어 아이와 함께 재방문하는 사례가 많다”고 전했다.

무의미함에서 의미를 찾는 20대

20대는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쓸모 있음을 증명하기 시작했다. 무의미함에서 유의미를 찾은 것이다. 지난 2014년 시작한 '서울시 한강 멍 때리기 대회'는 점차 규모가 커지고 있다. 아무 것도 안하고 가장 오래 앉아 있는 사람이 우승하는 대회인데, 올해 70명을 모집함에도 3,500여명이 지원해서 무려 50: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유한킴벌리는 서울숲에서 가장 오래 낮잠을 자는 사람들이 우승하는 '꿀잠자기 대회'를 개최했고, CGV 여의도는 점심시간을 이용해 주변 회사원들이 낮잠을 잘 수 있는 '시에스타 서비스'를 시작했다. 20대의 장난감 종류도 바뀌고 있다. 끈적이고 말캉한 질감을 가진 슬라임(액체 괴물)을 손으로 가지고 놀거나, 찰흙과 모래의 성질을 동시에 가진 키네틱 샌드를 자르는 유튜브 영상을 하염없이 들여다보기도 한다. 위 사례의 공통점은 번아웃 증후군에 시달리는 현대인의 일상에 인위적으로나마 휴식을 시도한다는 점이다. 특히 늘 무언가를 하지 않으면 불안함을 느끼던 20대에게 아무것도 하지 않는 멍때리기는 신선한 충격이었다. 우리 사회는 20대에게 치열한 생존 서바이벌에서 살아남기 위해 부단히 노력할 것을 권고했기 때문이다. 따라서 20대는 잠시라도 무언가를 하지 않으면 마치 큰 일이 날 것처럼 생각했지만, 막상 아무 것도 하지 않으면 말 그대로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오히려 그로 인해 기분이 좋아지고, 마음이 편안해 진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아무것도 하지 않음이 자기 스스로 결정한 행동이었기에 역설적으로 지금껏 느껴본 적 없는 해방감과 만족감을 느낀 것이다.*본 콘텐츠는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보고서를 바탕으로 제작되었습니다.
Get it on Google Pl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