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도미노피자로 검색된 결과입니다.
뉴스검색 30
키워드 검색 24

“50%할인” 주문 폭주로 반나절만에 행사 종료한 도미노피자

도미노피자 신제품 '7 치즈 앤 그릴드 비프 피자' / 연합뉴스도미노피자가 할인 행사를 기획했다가 주문 폭주로 몇 시간 만에 종료했다.도미노피자는 7일 단 하루 동안 인공지능 '도미챗'으로 주문 시 모든 피자를 50% 할인해주는 행사를 벌였다. 이 행사 계획은 지난 4일부터 언론에 보도되며 기대를 모았다.도미노피자 홈페이지7일 행사가 시작되자 입소문을 타고 폭주한 주문으로 인해 오전부터 도미노피자 서버가 다운되는 상황에 이르렀다. 한 페이스북 이용자는 도미노피자 페이지에 댓글로 "아침 9시에 점심에 먹을 피자 주문을 시도했는데 홈페이지까지 겨우 접속했다가 1시간을 씨름했지만 주문이 안 됐다"고 했다.결국 도미노피자는 낮 12시경 홈페이지와 SNS 페이지에 행사를 종료한다는 사과문을 게재했다. 도미노피자 측은 "서버 다운(주문 폭주)으로 프로모션 진행이 더 이상 불가, 이 시간 이후로 해당 프로모션을 종료하게 되었습니다"고 밝히며 "대단히 죄송한 말씀을 드리며 빠른 시일 내에 다른 프로모션을 준비하겠다"고 사과했다.페이스북에는 도미노피자 측을 이해할 수 없다는 이용자들이 대부분이다. "서버 다운됐으면 서버를 복구해야지 행사는 왜 종료하냐", "종료가 아니라 연장을 해야 한다", "프로모션으로 주문한 사람이 있긴 한지" 등 분통을 터뜨리는 댓글이 달렸다.도미노피자(Dominostory)에 의해 게시 됨 2017년 12월 6일 수요일

피자 브랜드평판 2월 빅데이터 분석...1위 도미노피자, 2위 피자알볼로

한국기업평판연구소 2017년 2월 피자 브랜드평판 조사 결과, 1위 도미노피자 2위 피자알볼로 3위 피자스쿨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2월 10개 피자 브랜드 에 대한 지난 한 달간 빅데이터 평판을 분석하였는데, 2016년 1월 4일부터 2017년 2월 5일까지의 피자 브랜드 빅데이터 8,653,853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분석을 하였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8,297,165와 비교하면 4.30% 증가했다.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피자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하였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2017년 2월 피자 브랜드평판 순위는 도미노피자, 피자알볼로, 피자스쿨, 피자헛, 피자마루,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에땅, 미스터피자, 뽕뜨락피자, 59쌀피자 순으로 분석되었다.1위, 도미노피자 브랜드는 참여지수 1,637,768 소통지수 877,252 커뮤니티지수 1,589,31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104,338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3,984,405와 비교하면 3.01% 상승했다.2위, 피자알볼로 브랜드는 참여지수 235,320 소통지수 212,324 커뮤니티지수 895,66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343,311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935,893와 비교하면 43.53% 상승했다.3위, 피자스쿨 브랜드는 참여지수 282,310 소통지수 281,933 커뮤니티지수 212,400로 브랜드평판지수 776,643로 분석되었다. 지난 1월 브랜드평판지수 556,535와 비교하면 20.80% 상승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2월 피자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도미노 피자가 1위를 기록했다. 도미노피자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해보면 박보검, 송중기 브랜드를 활용한 광고가 소비자들의 참여와 소통량을 높게 만들고 있었다."라고 평판분석을 했다.이어 "유통흐름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이동하면서 배달 O2O 어플이 인기를 끌고 있다. 비대면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많아지면서, 소비자들의 참여와 소통을 끌어내는 것이 마케팅의 큰 축이 되었다."라고 밝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피자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6년 1월 4일부터 2017년 2월 5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2월에 분석한 피자 브랜드는 도미노피자, 피자알볼로, 미스터피자, 피자스쿨, 피자헛,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마루, 피자에땅, 뽕뜨락피자, 오구피자 브랜드이다.

피자 브랜드평판 2017년 1월 빅데이터 분석...1위 도미노피자

한국기업평판연구소 2017년 1월 피자 브랜드평판 조사 결과, 1위 도미노피자 2위 피자알볼로 3위 미스터피자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1월 10개 피자 브랜드 에 대한 지난 한 달간 빅데이터 평판을 분석하였는데, 2016년 12월 7일부터 2017년 1월 8일까지의 피자 브랜드 빅데이터 8,297,165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분석을 하였다. 1월에 분석한 피자 브랜드는 도미노피자, 피자알볼로, 미스터피자, 피자스쿨, 피자헛,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마루, 피자에땅, 뽕뜨락피자, 오구피자 브랜드이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피자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하였다. 2017년 피자 브랜드평판 순위는 도미노피자, 피자알볼로, 미스터피자, 피자스쿨, 피자헛, 피자나라치킨공주, 피자마루, 피자에땅, 뽕뜨락피자, 오구피자 순으로 분석되었다.1위 도미노피자 브랜드는 참여지수 1,697,708 소통지수 977,746 커뮤니티지수 1,308,950로 브랜드평판지수 3,984,405로 분석되었다. 도미노피자는 송중기와 박보검이 등장한 CF 영상이 소비자들에 관심을 모으면서 커뮤니티 확산되고 있었다.2위 피자알볼로 브랜드는 참여지수 179,376 소통지수 169,443 커뮤니티지수 587,074로 브랜드평판지수 935,893로 분석되었다. 피자알볼로 브랜드는 소셜미디어 동영상으로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으면서 바이럴 확산이 되고 있었다.3위 미스터피자 브랜드는 참여지수 282,310 소통지수 281,933 커뮤니티지수 212,400로 브랜드평판지수 776,643로 분석되었다. 미스터피자는 기존 레스토랑 매장 중심의 출점 전략을 배달 전문점 위주로 전환하면서 O2O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1인 가구가 500만을 넘어서고 전체 가구 중 27%이상을 차지하는 등 1인 고객의 비중이 점차 높아지면서 배달로 소비하는 피자 브랜드 비율이 높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장기화된 경기 불황과 같은 외부 환경요인이 지속되면서 내수 부진을 해외 사업으로 돌파하려는 피자 브랜드도 늘고 있다."라고 피자 시장 분석을 했다.이어 "브랜드에 대한 고객 참여와 소통을 적극적으로 하면서 성장하는 브랜드도 있었지만, CEO 리스크와 경영 리스크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해 소비자들에 뭇매를 맞는 브랜드도 있었다. 결국 제품은 기업이 만들지만, 브랜드는 소비자들이 만든다."라고 밝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피자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6년 12월 7일부터 2017년 1월 8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일본 피자 업체가 폭설 대비해 준비 중인 '특별배달원'

이하 도미노피자 재팬 도미노피자 재팬이 '순록 배달'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도미노피자 재팬은 지난 17일 공식 홈페이지에 "폭설 시 순록으로 피자를 배달하겠다"며 "안전, 운용면에서 최종 조율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デリバリーへの取り組み:降雪デリバリー対策通信dominos.jp ドミノ・ピザ ジャパンでは「降雪デリバリー対策室」を開設。厳冬にともなう降雪時のトナカイ起用を推進します。도미노 재팬은 "일본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이번 겨울은 강추위가 예상된다"며 "폭설로 배달에 지장이 생기는 상황을 막기 위해 '순록 배달' 제도를 도입할 예정이다. 이번 사례가 성공하면 피자 배달의 새 단계가 열리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도미노 재팬은 순록 배달의 장점으로 ▲ 운전 면허 등록이 필요 없고 ▲ 최고 시속 80㎞까지 배달 가능하며 ▲ 높은 홍보 효과를 꼽았다. 도미노는 순록 전용 배달 기구 제작도 검토하고 있다. 도미노는 "순록이 스노모빌, 폭설 전용 차량에 비해 많게는 8배 가량 (비용이) 저렴하다"며 "가장 '현실적'인 배달 수단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도미노에 따르면, 순록은 3개월 기준 두당 30만 엔(약 319만 원)이 필요한 반면, 스노모빌과 전용 차량은 대당 54만 엔(약 575만 원), 234만 엔(약 2496만 원)이 필요하다고 한다. 순록들은 현재 훗카이도(北海道)의 한 자동차 학원 부지에서 사육사 지도 아래 도로 환경, 교통 상황을 가정한 배달 훈련을 받고 있다. 도미노는 순록 20여 마리를 채용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