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김사랑로 검색된 결과입니다.
뉴스검색 1,594
키워드 검색 42

완도산 김·미역 북녘보내기 실현 가능성 높아져

2006년 사랑의 미역 북송 환송식 장면"대북제재 해소시, 즉시 인도적 지원 나선다는 방침"지난 19일 ‘9월 평양공동선언’이 채택됨에 따라 완도군이 추진 중인 ‘사랑의 김·미역 북녘보내기 운동’의 실현 가능성이 점차 높아져 가고 있다.완도군은 지난 2월 12일 사랑의 김․미역 북녘보내기 운동본부 발대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으나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에 막혀 인도적 지원사업인 김․미역 북녘보내기 추진이 어려운 상황이다.군과 운동본부는 대북제재 해소 시 즉각 추진한다는 기본 방침을 세우고 지속적으로 모금 운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운동본부는 총 사업비 3억원(현물 포함)을 목표로 모금 진행 중에 있으며, 9월 20일 기준 2억 5000여만 원(현물 포함)을 모금했다.향후 대북제재가 해소될 경우, 북한 민경련과 MOU체결을 통해 본격 착수할 예정이다.2006년 사랑의 미역 북송 환송식특히, 통일부, 남북교류지원협의회, 사)전남도민남북교류협의회와 긴밀히 협조하여 추진한다는 입장이다.완도군은 인도적 지원 이후에는 수산양식 기술 보급을 통해 근본적인 식량 문제 해결에 나선다는 입장이다.김· 미역 북한 보내기를 통해 지원되는 양은 실질적인 효과를 거두기 어렵기 때문에, 향후 지속적인 식량문제 해소 등을 위해서는 수산양식기술 전수 및 시설투자 위주로 전환한다는 방침이다.올해 안에 대북경제 협력사업이 추진될 것으로 내다보고 정부와 여러 단체들을 통해 가능성 여부를 적극 검토 중에 있다.완도군과 운동본부는 지난 2000년 9월 1억 5천만 원 어치 마른 미역 23톤을 시작으로 2001년 2월과 3월 간미역 1,000톤씩 2회, 2003년 5월 김 78만속, 2006년 12월 자른 건미역 30톤을 보낸 바 있다.

김용집 광주시의원,"생명나눔운동 장기기증 인식 개선 필요"

광주시의회장기기증과 이식에 있어 장기이식 대기환자 감소라는 실질적 성과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장기기증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지난 6일 시의회 4층 대회의실에서‘생명나눔 활성화 방안 모색’이라는 주제로 정책토론회가 개최됐다.김용집(더불어민주당, 남구1)의원이 좌장을 맡은 토론회에서 김동화 한국생명사랑재단이사장은“광주시 장기이식 대기자가 18년 6월 현재 655명으로 매년 늘고 있는 반면 광주시의 장기기증 희망자는 17개 시·도중 최하위 수준이다”며“장기기증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해 생명나눔이라는 용어를 활용하고 기증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용집 의원은“생명나눔운동을 통해 장기기증과 관련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장기이식 대기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줄 수 있도록 장기기증 문화가 활성화 되기를 기대한다”며“장기기증문화 조성에 있어 광주시의 체계적인 접근과 제도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토론회는 김동화 한국생명사랑재단 이사장이 기조발제하고 최남규 조선대병원 장기이식센터장, 구홍덕 한국철학대학평생교육원 원장, 정순복 광주광역시 건강정책과장, 홍윤표 장기이식 수혜자 등이 토론자로 참석했다.

“김사랑, 가구매장서 2m 높이 구멍으로 추락... 오른발 골절”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배우 김사랑(40)이 이탈리아에서 추락 사고로 오른쪽 발이 골절돼 수술받았다. 소속사 레오인터내셔널은 26일 공식자료를 통해 "김사랑이 지난 18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포르나세티 가구매장을 둘러보던 중 업체의 소홀한 안전관리와 부주의로 경고 표시 하나 없이 방치된 구멍으로 추락했다"며 "대략 2m 높이에서 추락, 오른쪽 발 골절상과 함께 추락지점인 계단에 떨어지면서 온몸에 타박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이어 "사고 직후 구조대원 및 경찰의 도움으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고, 오른쪽 발 부위의 수술이 필요하다는 의사 소견에 따라 수술 절차를 확인했으나 현지 의료진과의 의사소통이 원활하지 않고 보호자 동행 없이 수술하는 것이 어렵다고 판단, 매니저와 귀국 후 한국에서 수술을 진행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소속사 관계자는 김사랑이 지난 21일 귀국해 23일 수술을 받았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현재 가장 위급했던 발의 골절 수술을 마치고 경과를 지켜보는 중"이라며 "수술 외 부위에 추가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사랑이 심신이 많이 놀란 상태로 의사의 권고에 따라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김사랑의 향후 스케줄은 치료 결과에 따라 논의를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사랑, 이탈리아에서 맨홀 추락 사고…“귀국 후 긴급 수술”

뉴스1배우 김사랑 씨가 해외에서 다리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25일 스포츠월드는 김사랑 씨가 이탈리아 여행 중 유명 가구점에 들렀다가 가구점에서 부주의하게 방치된 맨홀에 추락했다고 보도했다.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김사랑이 이탈리아 여행 중 심각한 사고를 당했다. 현재 귀국해 응급 치료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김사랑은 최근 이탈리아 여행 중 유명 가구점에 방문… 이 사고로 김사랑 씨는 다리가 골절됐으며, 급히 귀국해 서울에 있는 한 병원에서 응급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사랑 측은 25일 사고 소식이 보도되자 "김사랑이 이탈리아에서 사고가 났다"며 "추락사고가 나서 다리가 골절됐고 21일 귀국해 바로 입원해 경과를 지켜보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 자세한 몸 상태에 대해서는 1차 수술을 했고 이후 추가 수술 여부는 미정이라고 더 팩트에 말했다. 현재 김사랑 씨는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병원에 입원해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사랑, 이탈리아서 추락사고로 다리 골절…현재 상태는? 김사랑, 맨홀에 추락해 다리 골절. 김사랑이 이탈리아에서 스케줄을 소화하던 중 추락사고를 당해 다리가 골절됐다. 김사랑 씨는 지난 2015년 JTBC '사랑하는 은동아' 이후 차기작을 물색하고 있다.

김사랑이 무보정 사진 속 '완벽한 청바지 핏' 선보일 수 있었던 비결

김사랑 씨 인스타그램배우 김사랑 씨(40)가 최근 자신의 SNS에 공개한 사진이 화제다. 데님 브랜드 화보를 촬영한 김사랑 씨는 무보정 사진을 올려 많은 관심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사랑 씨는 청바지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무보정 사진임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김사랑 씨는 이번 화보 촬영을 위해 식단 조절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 김사랑 인스타그램 sarang Kim.Korean Actress.김사랑♡(@sarangkim.love)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2월 10 1:57오전 PST 지난 2011년, 김사랑 씨는 SBS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해 밝힌 몸매 관리 비결로 주목받았다. 당시 김사랑 씨는 "하루에 세 끼를 다 챙겨먹느냐?"고 묻는 질문에 "세 끼 다 먹으면 살찐다"고 말했다. 자기 관리가 철저한 김사랑 씨가 SNS에 공개하는 식단은 항상 화제가 되고 있다.지난해 11월 김사랑 씨는 "Tonjiru,Takikoni gohan, baked cinnamon apple dessert, Toramo salad #러브식당 #일본식가정식"라는 문구와 함께 한상 차림의 사진을 올렸다. sarang Kim.Korean Actress.김사랑♡(@sarangkim.love)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1월 13 11:43오후 PST 또한 지난해 6월 김사랑 씨는 키위, 아몬드 , 견과류가 뿌려진 식빵이 담긴 한상 차림을 공개하기도 했다. sarang Kim.Korean Actress.김사랑♡(@sarangkim.love)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6월 4 8:16오후 PDT 지난해 7월은 토마토, 올리브오일, 생마늘, 브라타치즈, 발사믹 소스, 프로슈토가 담긴 한상 차림 사진을 SNS에 올렸다. 토마토는 1개(200g)의 열량이 35 kcal에 불과하여 다이어트에 제격이다. 또한 올리브오일은 지방을 연소시키는 작용을 하기 때문에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goodgirloves)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7월 1 6:57오전 PD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