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구찌로 검색된 결과입니다.
뉴스검색 97
키워드 검색 43

캐주얼&페미닌, 나토 스트랩 시계로 완성하는 여름 스타일링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땀에 강하고 간편한 패션 아이템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이때 나토 밴드 시계는 수분에 강해 땀이 많이 나는 여름철 안성맞춤 패션 아이템이다. 이에 가벼우면서 다양한 분위기 연출이 가능한 나토 밴드 시계를 추천한다. ◆ 캐주얼 스타일링엔 그린 나토 밴드 시계 시계–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 / 의상–베스띠벨리 / 선글라스–베니티하츠 / 가방-에이컨텐츠랩(A contents Lab)캐주얼한 여름 패션을 원하는 이들에겐 그린 나토 밴드 시계를 추천한다. 모던한 스퀘어 쉐입 케이스의 G-프레임(G-Frame)은 심플한 스타일링에 활력을 불어 넣어준다. 특히 교체가 쉬운 나토 스트랩 시계는 스타일, 기분에 따라 색깔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때 깔끔한 레터링 티셔츠와 밝은 색상의 청바지로 시원한 이미지를 연출해보는 것은 어떨까. 뿐만 아니라 선글라스를 더하면 자외선 차단 효과와 더불어 간단하게 패션 지수를 상승시킬 수 있다. 마지막으로 가방은 여름 느낌 물씬 풍기는 네트백을 선택해 편안하면서 캐주얼한 분위기를 강조해보자. ◆ 3색 컬러 나토 밴드로 완성하는 페미닌룩 시계–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 / 의상–베스띠벨리 / 귀걸이-모니카비나더 / 샌들- 클립(CLLIB) 여성스러운 분위기의 여름 패션을 선보이고 싶다면 3색 나토 밴드 시계를 눈여겨보자. 크림-레드-블루의 3색 컬러가 눈길을 끄는 G-프레임(G-Frame)은 단정한 페미닌룩에 엣지있는 포인트를 주기에 제격이다. 특히 스트랩과 통일된 색상의 호랑이 다이얼은 고급스러움을 강조, 럭셔리함까지 드러내준다. 하늘하늘한 소재의 블라우스와 스커트는 화려한 3색 컬러 시계와 조화롭게 어울려 패셔너블한 페미닌룩을 표현해주는 아이템. 이와 함께 실버 컬러 귀걸이와 화이트 샌들을 매치해 전체적인 스타일링에 톤을 맞추면 여름에 잘 어울리는 세련된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패션업계 관계자는 “가벼운 무게감과 물에 강한 나토 밴드 시계는 여름 코디에 포인트를 주기에 가장 좋은 아이템이다”라며 “원하는 분위기에 따라 스트랩을 교체해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뽐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트렌디한 여름 패션, 얇은 시계로 센스만점 스타일링 완성

라이프 스타일을 중심으로 하는 실용주의 패션 트렌드가 주목 받고 있다. 그 중 시계는 일상생활에서 가볍게 매일 즐겨 착용할 수 있는 얇은 시계가 인기다. 이에 올 시즌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얇은 손목 시계를 소개한다. 시계-트리바(TRIWA) /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 미니멀한 디자인의 얇은 시계는 데일리로 부담 없이 착용하기 좋아 실용적인 포인트 아이템으로주목 받고 있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브랜드의 시계는 물과 습기에 강한 메시 스트랩으로 땀 많은 여름철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특히 클래식한 라운드 형태의 다이얼은 유행을 타지 않아 소장 가치가 높기 때문에 얇은 시계를 처음 접하는 이들에게 추천한다.심플한 코디를 자주 선보이는 여름엔 패션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유니크한 디자인의 얇은 시계가 제격이다. 질감을 살린 뱀 가죽 스트랩의 시계는 트렌드를 반영한 얇은 스트랩과 슬림한 프레임이 감각적인 스타일 지수를 상승시켜준다. 또한 스트랩이 자유롭게 교체 가능해 시계 하나로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브랜드 관계자는 “올해는 일상 생활에서 가볍게 착용할 수 있는 얇은 시계가 트렌드에서 빼놓을 수 없는 아이템이다”라며 “이번 여름 얇은 시계를 활용해 트렌드에 맞는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연출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너 엄마옷 입었어?” 뜻밖의 옛날 아이템 소환, 버버리

새로운 변신에 성공한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가 핫 트렌드로 자리매김하자 뜻밖의 옛날 명품 브랜드들도 함께 인기 궤도에 오르고 있다. 특히 빅로고나 로고 프린트들의 유행이 돌아오면서 90년대 ‘힙’한 패션 감각들이 부활하는 중이다. 그럼 구찌 다음으로 셀럽들의 마음을 훔친 브랜드는 무엇일까. 바로 클래식의 원조 버버리다.1. 인간 구찌에서 인간 버버리로 변신한 비와이 ♛(@bewhy.meshasoulj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1 5:39오후 PST ♛(@bewhy.meshasoulj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12 12:10오전 PDT ♛(@bewhy.meshasoulj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1월 18 11:58오후 PST ♛(@bewhy.meshasoulj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1월 21 10:36오전 PST ♛(@bewhy.meshasoulj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0월 12 3:40오전 PDT 래퍼 비와이 씨는 구찌에 대한 사랑이 남달랐다. 큼지막한 구찌 로고가 박힌 티셔츠를 입고 구찌 힙색을 메는 등 구찌 패션을 완성했다. 그래서 네티즌들 사이에서 그를 인간 구찌라고 불렀다. 하지만 이제 그는 인간 구찌가 아닌 인간 버버리로 변신했다. 버버리 트렌치코트, 머플러를 착용한 사진이 그의 SNS에 올라와 그의 패션에 많은 사람들이 놀랐다. 구찌 패션보다 훨씬 단정하며 댄디한 모습에 네티즌은 “버버리 스웩”, “모델해도 성공할듯”, “버버리 브랜드 이미지랑 넘 잘 어울리시네요!” 등 핫한 반응을 보였다. 앞으로 인간 버버리로 변신한 그의 명품 패션을 기대해본다.2. 버버리와 찰떡 산다라 박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25 9:36오후 PD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16 12:46오전 PD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15 9:12오후 PD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2월 17 2:27오전 PS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1월 26 2:25오전 PS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29 12:19오전 PDT Sandara Park(@daraxx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3월 25 7:05오전 PDT 캐주얼 패션을 좋아하는 가수 겸 배우 산다라 박 씨는 버버리의 모자를 활용해 귀엽고 센스있는 룩을 보여줬다. 모자와 이너를 버버리 빈티지 체크로 맞춰 입은 뒤 카키색의 보머 재킷을 매치에 위트있고 영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또한 버버리 모자와 바지를 동일한 무늬로 입고 스포티한 흰색 맨투맨을 스타일링해 편안하고 발랄한 룩을 완성했다. 그의 버버리 패션 센스를 참고하여 감각적이고 경쾌한 버버리룩을 재해석 해보자. 3. 리얼리 버버리 이승훈, 송민호이하 뉴스1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2월 5 7:48오전 PST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1월 6 3:10오전 PST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2월 29 1:35오전 PST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0월 20 8:16오전 PDT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16 4:40오후 PDT 이승훈(@maetamong)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15 3:53오후 PDT MINO(@realllllmino)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8 2월 26 6:22오전 PST MINO(@realllllmino)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2월 29 12:30오전 PST MINO(@realllllmino)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15 12:12오후 PDT 지난 9월 버버리 패션쇼에서 버버리의 ‘힙’룩을 보여준 위너의 멤버 이승훈 씨와 송민호 씨. 그 이후로 그들이 입은 버버리 패션이 화제가 됐었다. 그들이 입은 버버리 트렌치코트는 적당한 루즈핏에 활동적이면서도 노멀한 디자인으로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그들은 트렌치코트 뿐만 아니라 귀여운 볼캡, 멋스러운 셔츠, 실용성 높은 목도리 등을 가지고 자신만들의 개성 있는 룩을 완성했다. 90년대 감성을 더한 독특하고 재미있는 버버리 패션이 트렌드를 이끌어갈 것으로 예상한다.4. 클래식하지만 클래식하지 않은 현아 뉴스1 Hyun Ah(@hyunah_aa)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12월 7 3:32오후 PST 가수 현아 씨의 버버리 패션은 뮤직뱅크 출근복으로 화제가 됐었다. 곰돌이가 그려진 흰 티를 입고 버버리 빈티지 체크의 짧은 패딩, 루이비통 벤토박스 모노그램을 메고 레트로 패션을 선보였다. 현아 씨만의 섹시하고 버버리의 유스컬처를 잘 표현했다. 5. 력셔리한 명품룩 바다 신혜선MBC, '나 혼자 산다'신혜선 씨 인스타그램신혜선 씨 인스타그램힙한 패션은 남녀가 없다. 가수 바다 씨, 배우 신혜선 씨는 버버리 빈티지 체크의 재킷, 트렌치코트를 입어 강렬한 이미지를 보여줬다. 레트로룩이지만 깔끔하면서도 세련돼 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이너를 신경 쓰지 않고 본연의 빈티지 체크가 자연스럽게 포인트 될 수 있도록 코디한 것이 여성스러움과 시크함을 동시에 살렸다.많은 스타들이 버버리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졌다. 90년대 트렌드가 촌스러운 것이 아닌 새로운 트렌드로 탄생한 것이다. 더 촌스러울수록 유행이 되고 레트로의 열풍이 강해질수록 주춤했던 명품 브랜드들이 다시 빛을 보게 되지 않을까 싶다. 복고의 바람 속에 버버리의 역주행 어떻게 될지 기대를 해본다.

럭셔리 시계 브랜드, 2018 바젤월드서 신상 시계 공개!

세계 최대 시계•주얼리 박람회인 2018 바젤월드가 성황리에 마쳤다. 다양한 브랜드의 각양각색 아이템을 만날 수 있는 이번 자리에서는 최근 젊은 소비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는 럭셔리 브랜드의 신상 제품들이 특히 인기를 끌었다. 이에 2018 바젤월드에서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새로운 시계들을 만나보자.1. G-타임리스(G-TIMELESS)사진 - 이하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브랜드의 클래식한 감성을 새롭게 해석한 제품인 G-타임리스(G-Timeless)는 벌과 별, 하트 등 브랜드만의 모티브를 사용해 특별함을 더했다. 또한 다이얼 속 레드, 블랙, 화이트 색상의 뱀 모티브를 넣어 트렌디한 감각을 배가시켰다. 뿐만 아니라 퓨어 실버 톤을 통해 모던함까지 담아냈다.2. G-프레임(G-FRAME) 브랜드의 상징인 G-프레임(G-FRAME) 역시 현대적인 디테일을 가미해 새롭게 태어났다. 웹 패턴의 다이얼 속 벌 모양의 인덱스로 엣지 넘치는 요소를 추가했으며 스타일링에 따라 교체 가능한 스트랩으로 실용성까지 갖췄다. 게다가 우아함은 물론 화사한 조명 효과를 내는 피라미드 형태의 케이스가 여성스러움을 강조, 어떤 의상과 함께해도 매력적인 모습을 연출해준다.3. 오토매틱(AUTOMATIC) 브랜드는 남성들의 데일리룩을 위한 아이템도 선보였다. 다이얼 속 독특한 패턴이 눈길을 끄는 새로운 오토매틱(AUTOMATIC) 시계는 심플한 라운드 형태로 매일매일 착용해도 부담스럽지 않다. 또한 시크한 블랙 컬러의 가죽 스트랩은 편안한 착용을 자랑한다.브랜드 관계자는 “가벼워진 옷차림에 스타일링 포인트 아이템으로 액세서리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며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의 신상 시계를 선택해 보다 감각적이고 세련된 스타일링을 완성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목욕 바구니?” 조롱당하고 있는 100만원짜리 구찌 가방

핫한 명품 브랜드로 급부상한 구찌가 새롭게 출시한 고무 재질 가방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구찌는 지난해 9월 인스타그램으로 2018년 여름 상품으로 출시된 가방을 소개했다. 옅은 분홍색 통 위에 구찌 빈티지 로고가 새겨진 고무 재질 토트백이었다. 이 가방은 최근 웹사이트에서 판매되면서 부정적인 의견이 쏟아지기 시작했다. 목욕 바구니처럼 생겼으면서도 가격이 675파운드(약 102만원)에 달했기 때문이다. Gucci(@gucci)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7 9월 20 11:30오전 PDT 구찌 홈페이지를 보면 가방은 너비 53cm, 높이 34cn 크기로 이탈리아에서 제조됐다. 색상은 노랑, 빨강, 검정 등 4가지가 있다. 구찌는 이 가방에 대해 "70년대와 80년대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다목적의 기능적인 디자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방 바닥에 'Guccification', 'Sine Amore Nihil', 'Summer MMXVII'및 'XXV'라는 단어를 적어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는 코드를 표시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제품 정보가 공개되자 인터넷 이용자들은 이 가방에 대해 "생분해성 식료품 가방처럼 보인다", "목욕 바구니 같다"라고 조롱했다. 또 "드디어 구찌 옷에 맞는 세탁 바구니가 나왔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하 구찌 홈페이지 명품 브랜드가 내놓은 제품이 논란이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발렌시아가는 지난해 4월 이케아 장바구니와 흡사한 모양의 가방을 선보여 화제가 됐다.당시 미국 매체 CNN은 발렌시아가 심혈을 기울여 제작한 250만원짜리 가방이 이케아의 1000원짜리 가방과 똑같아 보인다며 다른 점은 가격뿐이라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