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기사

'24초 만에' 골 넣은 스터리지 세리머니에 숨은 감동적인 사연 (영상)

대니얼 스터리지 트위터


대니얼 스터리지가 득점 후 보여준 세리머니에 숨은 사연이 있었다.

지난 12일(현지시각) 리버풀 홈구장 안필드에서 열린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리버풀과 웨스트햄 경기에서 대니얼 스터리지가 후반 43분 득점을 올렸다. 

유튜브, TV SPORTS 2


스터리지는 교체 투입된 지 24초 만에 골을 기록했다. 그가 이날 기록한 골은 약 9개월 만에 홈 구장에서 득점한 골이었다.

리버풀은 이날 스터리지 이외에도 모하메드 살라, 사디오 마네가 골을 기록하며 4-0 대승을 거뒀다. 

스터리지는 골을 넣고 본인이 자주 했던 세리머니를 선보였다. 스터리지가 이 세리머니를 선보인 데는 이유가 있었다. 

경기 종료 후 스터리지는 트위터에 "비록 (세리머니를) 앞에서 해주지는 못했지만, 여전히 빨랐다. (세리머니는) 10년 전 어제 세상을 떠난 할머니 로버트슨, 당신을 위한 것이었다. 보고 싶고 많이 사랑한다"라고 게시했다. 



스터리지가 추모한 로버트슨은 누구인지 알려지지 않았다. 스터리지가 쓴 내니(Nanny)는 보통 여자 이름으로 많이 쓰이지만 할머니(혹은 보모)를 지칭하기도 한다. 스터리지는 문맥상으로 세상을 떠난 지 10주기가 된 할머니(혹은 보모)를 추모한 것으로 보인다.

조영훈 기자
younghcho@wikitree.co.kr
  • 이 기사는 글 작성자께서 본인이 직접 작성한 글을 옮긴 것임을 확인하여 게재됐습니다.

    이 글의 저작권은 필자에게 있으며, (주)소셜뉴스는 이 글에 대한 재배포 권한을 갖습니다.
  • 위키트리는 뉴스 스토리텔링 가이드라인을 엄격히 준수하고 있습니다.
"나 빼고 다 봤대" SNS 인기 영상
댓글 (1) 
  실시간 트위터 RT 3
  • {::name::}

    {::content::}

    {::rt_link::} {::reply_link::}

  RT 더 보기

위키트리 오리지날 꿀잼

arrow_right_alt

#실수

흔히 저지를 수 있는 7가지 '응급처치' 실수

#자외선차단제

자외선차단제 '똑똑하게' 사용하는 방법 8가지

#정장에티켓

품격 업그레이드 '정장 에티켓 14가지'

#이별

쏘쿨? 분노? 15가지 '이별 문자' 모음

#브런치

집에서 만드는 초간단 브런치 레시피 5가지

http://m.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362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