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기사

홍준표 '지방선거 참패' 대표직 사퇴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6.13지방선거 참패 책임을 지고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홍준표 대표는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부로 당 대표직을 내려놓는다"라며 "부디 한마음으로 단합하셔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정당으로 거듭나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 모두가 제 잘못이고 모든 책임은 저에게 있다. 국민 여러분들의 선택을 존중한다"라고 밝혔다.

앞서 김태흠 최고위원은 오전 입장문을 통해 "홍 대표는 측근 챙기기, 비민주적 당 운영, 부적절한 언행으로 보수 우파의 품격을 땅에 떨어뜨렸다"라고 비판했다. 그는 "저는 최고위원으로서 홍 대표를 견제하기 위해 고군분투했지만 역부족이었다"라며 최고위원에서 물러났다.

이날 자유한국당 내부에서는 패닉 분위기가 지배했다. 당 의원들은 보수정당 역사상 유례없는 최악 패배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보수진영 재건이 힘들 거라는 회의론과 좌절감도 보였다.

이날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영남권 재선 의원은 "보수진영은 긴 암흑기로 들어갔다"라며 "백약이 무효인 상황"이라고 위기감을 표현했다.

'보수 대통합' 공감대… 해법 놓고 당내 갈등 예고김성태 권한대행 체제 이어 비대위 구성 가능성 :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신영 이슬기 기자 =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은 14일 '패닉' 그 자체였다.


당장 자유한국당은 김성태 원내대표가 일단 대표권한대행으로 비상체제를 이끌 전망으로 보인다. 비상대책위원회가 꾸려질지는 아직 불투명하다. 

내부에서는 보수진영 전체가 전면 쇄신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조기 전당대회 개최를 통한 새 리더십 구축, 나아가 당 해체까지 거론되고 있는 상황이다.

편집자
webmaster@wikitree.co.kr
  • 이 글의 저작권은 필자에게 있으며, (주)소셜뉴스는 이 글에 대한 재배포 권한을 갖습니다.
  • 위키트리는 뉴스 스토리텔링 가이드라인을 엄격히 준수하고 있습니다.
"나 빼고 다 봤대" SNS 인기 영상
댓글 (65) 
  실시간 트위터 RT 13
  • {::name::}

    {::content::}

    {::rt_link::} {::reply_link::}

  RT 더 보기

위키트리 오리지날 꿀잼

arrow_right_alt

#실수

흔히 저지를 수 있는 7가지 '응급처치' 실수

#자외선차단제

자외선차단제 '똑똑하게' 사용하는 방법 8가지

#정장에티켓

품격 업그레이드 '정장 에티켓 14가지'

#이별

쏘쿨? 분노? 15가지 '이별 문자' 모음

#브런치

집에서 만드는 초간단 브런치 레시피 5가지

http://m.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350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