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헤더

기사

“영화 시작한 줄 알았어요” 극장가에서 호평 이어지는 모바일 배틀그라운드 광고 (영상)

  • • 프라이팬을 들고 기절한 캐릭터를 향해 다가오는 모습이 연출된다.
플레이어언노운스의 인기 게임 배틀그라운드(이하 배그) 모바일 사전예약이 200만을 돌파한 가운데, 관련 TVCF가 주목받고 있다.

플레이어언노운스는 유튜브 계정 '배틀그라운드 - PLAYERUNKNOWN'S BATTLEGROUNDS'에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TVCF - My way'편을 공개했다.

영상은 배그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상황을 프랭크 시나트라(Frank Sinatra)가 부른 My way와 접목시킨 것이다.

첫 시작은 'And now the end is near(이제 끝이 가까워졌네)'라는 가사와 함께 기절한 캐릭터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하 배틀그라운드 – PLAYERUNKNOWN'S BATTLEGROUNDS


이어 'And so I face the final curtain(내 인생의 마지막을 맞이하는군)'이라는 가사가 이어지며 적으로 추정되는 캐릭터가 프라이팬을 들고 기절한 캐릭터를 향해 다가오는 모습이 연출된다.

 

유튜브, 배틀그라운드 – PLAYERUNKNOWN'S BATTLEGROUNDS


"주변의 길도 조심스레 걸어왔지"라는 노래 가사와 함께 담을 넘는 캐릭터, "가졌던 모든 걸 뱉어버렸지"라는 가사와 함께 사망해 아이템을 내놓는 캐릭터 모습 등도 보인다. 노래 가사와 게임 플레이가 역설적으로 연출된다.

이하 배틀그라운드 – PLAYERUNKNOWN'S BATTLEGROUNDS

 

 

 

 

 


영상을 본 한 유튜브 이용자는 "영화관에서 '어벤저스' 보려는데 광고로 이거 나오더라고요. 광고 진짜 잘 만든 듯"이라며 극찬했다.

"성공한 게임이라는 자신감에서 나오는 기획이다 진짜..."라는 댓글도 보인다. "연예인 빨이 아닌 게임 콘텐츠를 적극 어필하는 광고는 게임에 자신이 있다는 뜻이다"라는 의견도 이어졌다.

 


영상 중간 '길리슈트(게임 배경과 색깔이 비슷한 게임 내 아이템)'를 입고 기어가는 캐릭터 모습이 보이며 "내 방식대로 살았다는 거야"라는 가사가 나온다. 

이를 본 한 유튜브 이용자는 "내 방식대로 사는 걸 존버라고 욕하지 마라"라며 게임 내에서 다른 유저들이 싸울 때 혼자 숨어 있는 플레이를 옹호했다.

 

 


이 광고는 광고대행사 '이노션'에서 제작한 것으로 밝혀졌다.

서용원 기자
as@wikitree.co.kr
  • 이 글의 저작권은 필자에게 있으며, (주)소셜뉴스는 이 글에 대한 재배포 권한을 갖습니다.
  • 위키트리는 뉴스 스토리텔링 가이드라인을 엄격히 준수하고 있습니다.
"나 빼고 다 봤대" SNS 인기 영상
댓글 (652) 
  실시간 트위터 RT 
  • {::name::}

    {::content::}

    {::rt_link::} {::reply_link::}

  RT 더 보기0

위키트리 오리지날 꿀잼

arrow_right_alt

#날씨

10일 일교차 크고 전국 대체로 맑음...미세먼지 '좋음∼보통'

#원더걸스

10년 전 원더걸스 데뷔 영상

#물고기

"아빠, 그 물고기 아니야..." 유치원생이 혼자 '생선' 가져온 이유

#이유비

'부러운 유전자' 배우 이유비 일상 사진 25선

#미니피그

집에서 키우던 돼지 때문에 농장까지 구입한 사연 (영상)

http://m.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343238